시사 /기타2012.04.17 01:45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어버이연합이 말한 단체활동 운영비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껀짱 껀짱
시사 /기타2012.04.07 10:47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어버이연합 "한미FTA되면 강기갑, 이정희 부터 총으로 쏴죽이고 싶다" 이런 망언을 서습없이 하는 사람들 제정신인가요??

이런 쓰레기들 제정신인가요???

왜 이런 것들을 그냥 놔두는 거죠???

난 이 인간들 이름부터 좀 바꿨으면 좋겠네요...

저런 인간들이 무슨 어버이야...

생각이 다르면 쏴죽여야하나???

그리고 뭐 쏴죽이고 감방가면 된다고???

정작 총 있으면 쏘지도 못할 것들이...

나이먹었으면 나이에 맞게 행동들 하셔야지 몰려다니면서 쌍욕이나 하고 폭행하고...

머하는 짓들이야???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껀짱 껀짱
시사 /기타2012.04.06 13:38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오늘 있었던 노인네 연합 모습을 담은 영상

이 노인네들 정말 한심스럽네요...

갈데 없으면 노인정이나 가시지 뭐한다고 종묘공원에는 가서 저 양복입은 새끼한테 세뇌당해서 이런 짓거리들을 하십니까???

노인들이 나이값 못하고 쌍욕을 하는 꼴이라니...ㅉㅉㅉ

나라의 어른으로써 존경받아야 할 어른들이 저딴짓거리해서 되겠습니까???

양복입은 놈은 뭐하는 놈이길래 종묘공원에 노인들 모아놓고, 교육시키고 늙은이들 동원해서 이런 무식한 짓거리를 하게만들지??

그리고 저 노인네들 어버이연합이라는 이름 좀 안썼으면 좋겠는데...

지들이 무슨 어버이야...ㅋㅋㅋ

이 나라는 이제 젊은이들만이 희망이네요...

저 노인네들 보면 이 나라의 늙은이들은 더 이상 희망이 없네요....

4.11총선 꼭 투표해서 우리나라 되찾읍시다.

 

 

오늘 오후 서울 공릉동 김용민 민주통합당 후보 사무실 앞. 어버이연합 회원 십여 명이 '막말 논란'에 휩싸인 김 후보 사무실 진입을 시도하며 경찰과 몸싸움을 벌입니다. [현장음] "그만하세요~" 한 회원은 입구를 막아선 경찰을 향해 피켓을 휘두르고, 다른 회원들은 경찰 방패를 끌어 당깁니다. [현장음] "다친다고~ 다친다니까!" 이들은 이에 앞서 열린 기자회견에서도 김 후보를 향해 폭언과 욕설을 퍼부었습니다. [어버이연합 회원] "6.25 전쟁도 모르는 새끼가, 대가리에 피도 안 마른 새끼가... 돼지같은 놈이 국회의원이 되면 이 나라 보따리 싸야 돼 이 개가 파먹을 새끼야." 또한 한 회원은 취재하던 <오마이뉴스> 기자를 향해 "어디 기자냐"고 물으며 다짜고짜 멱살을 잡았고, 급기야는 대여섯 명이 달려 들어 주먹과 발로 <오마이뉴스> 기자를 집단 폭행했습니다. [현장음] "왜 이러세요? 왜 이러세요?" 이들은 후보 사무실 진입에 실패한 뒤, 경찰과 대치하다 자진 해산했습니다. 선거운동 기간중에 국회의원 후보 사무실에 난입하려 했지만, 경찰은 아무도 연행하지 않았습니다. 현행 공직선거법 제237조 '선거의 자유방해죄' 제1항에 따르면 후보자나 선거사무소 직원 등을 폭행·협박하거나 불법 체포·감금하는 자는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상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됩니다. 노원경찰서 관계자는 <오마이뉴스>와 한 전화통화에서 선거 방해 목적이 확실히 드러나지 않아서 연행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노원경찰서 관계자] "현행범 체포를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어요. 왜냐면요, 선거 방해 목적이라든지 확실히 드러나지 않았기 때문에 현장에서 지휘관들이 판단을 해서 그것(연행)을 하지 않았던 것으로 보입니다." 노원구 선관위 관계자도 <오마이뉴스>와 한 전화통화에서 어버이연합 회원들이 사무실 안에 들어가지 못했기 때문에 별 문제가 아니라는 입장을 보였습니다. [노원구 선관위 관계자] "그렇게 시도를 했더라도 이행은 못 했잖아요. 안에 들어갔으면 문제가 됐을 것 같은데, 경찰이 제지를 했기 때문에 그것 가지고는 문제가 될 수는 없을 것으로 보여지네요." 김용민 후보 측은 어버이연합 회원들의 사무실 난입 시도에 대해 사태를 파악 중이라고만 밝혔습니다. 사무실 침입 시도는 후보의 선거 운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심각한 행위로 보이지만, 선거 방해 목적이 드러나지 않아 아무도 연행하지 않았다는 경찰의 설명이나 사무실 안에 들어가지 않았으니 선거법 위반이 아니라는 선관위의 입장은 납득하기 어렵습니다. 한편, <오마이뉴스>는 본지 기자를 폭행한 어버이연합 회원들에 대한 민형사상 고소·고발을 검토 중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껀짱 껀짱

티스토리 툴바